2017년 고린도후서 제 4

말씀 / 고린도후서 4:7-5:10

요절 / 고린도후서 4:7

 

질그릇에 담긴 보배

 

1. 바울은 보배를 질그릇에 가진 이유가 무엇이라고 말합니까(4:7)? ‘보배질그릇은 각각 무엇을 의미합니까? 복음 사역자는 무엇을 의지하고 자랑해야 합니까? 바울의 사역 현장에서 보배와 질그릇 관계가 어떻게 나타났습니까(8,9)?

7 우리가 이 보배를 질그릇에 가졌으니 이는 심히 큰 능력은 하나님께 있고 우리에게 있지 아니함을 알게 하려 함이라 8 우리가 사방으로 우겨쌈을 당하여도 싸이지 아니하며 답답한 일을 당하여도 낙심하지 아니하며 9 박해를 받아도 버린 바 되지 아니하며 거꾸러뜨림을 당하여도 망하지 아니하고

 

 

2. 바울은 왜 항상 예수의 죽음을 몸에 짊어지려고 합니까(10-12)? 그는 고난을 어떤 믿음과 소망으로 극복합니까(13-15)? 또한 겉 사람은 낡아지지만 왜 낙심하지 않습니까(16-18)? 우리는 왜 고난을 감수하면서 목자의 직분을 감당해야 합니까?

10 우리가 항상 예수의 죽음을 몸에 짊어짐은 예수의 생명이 또한 우리 몸에 나타나게 하려 함이라 11 우리 살아 있는 자가 항상 예수를 위하여 죽음에 넘겨짐은 예수의 생명이 또한 우리 죽을 육체에 나타나게 하려 함이라 12 그런즉 사망은 우리 안에서 역사하고 생명은 너희 안에서 역사하느니라 13 기록된 바 내가 믿었으므로 말하였다 한 것 같이 우리가 같은 믿음의 마음을 가졌으니 우리도 믿었으므로 또한 말하노라 14 주 예수를 다시 살리신 이가 예수와 함께 우리도 다시 살리사 너희와 함께 그 앞에 서게 하실 줄을 아노라 15 이는 모든 것이 너희를 위함이니 많은 사람의 감사로 말미암아 은혜가 더하여 넘쳐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하려 함이라 16 그러므로 우리가 낙심하지 아니하노니 우리의 겉사람은 낡아지나 우리의 속사람은 날로 새로워지도다 17 우리가 잠시 받는 환난의 경한 것이 지극히 크고 영원한 영광의 중한 것을 우리에게 이루게 함이니 18 우리가 주목하는 것은 보이는 것이 아니요 보이지 않는 것이니 보이는 것은 잠깐이요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함이라

 

 

3. 땅에 있는 장막 집이 무너져도 우리에게는 어떤 소망이 있습니까(5:1)? ‘하늘에 있는 집땅에 있는 장막 집은 어떻게 다릅니까? 우리가 간절히 사모해야 할 바가 무엇입니까(2-4)? 하나님이 이런 소망을 이뤄주실 보증이 무엇입니까(5)?

5:1 만일 땅에 있는 우리의 장막 집이 무너지면 하나님께서 지으신 집 곧 손으로 지은 것이 아니요 하늘에 있는 영원한 집이 우리에게 있는 줄 아느니라 2 참으로 우리가 여기 있어 탄식하며 하늘로부터 오는 우리 처소로 덧입기를 간절히 사모하노라 3 이렇게 입음은 우리가 벗은 자들로 발견되지 않으려 함이라 4 참으로 이 장막에 있는 우리가 짐진 것 같이 탄식하는 것은 벗고자 함이 아니요 오히려 덧입고자 함이니 죽을 것이 생명에 삼킨 바 되게 하려 함이라 5 곧 이것을 우리에게 이루게 하시고 보증으로 성령을 우리에게 주신 이는 하나님이시니라

 

 

 

4. 바울이 확신 있게 아는 것이 무엇입니까(6)? 그로 인해 어떻게 살며, 무엇을 확실하게 소원합니까(7-8)? 그런즉 몸으로 있든지 떠나든지 어떤 자가 되기를 힘씁니까(9)? 그 이유가 무엇입니까(10)?

6 그러므로 우리가 항상 담대하여 몸으로 있을 때에는 주와 따로 있는 줄을 아노니 7 이는 우리가 믿음으로 행하고 보는 것으로 행하지 아니함이로라 8 우리가 담대하여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떠나 주와 함께 있는 그것이라 9 그런즉 우리는 몸으로 있든지 떠나든지 주를 기쁘시게 하는 자가 되기를 힘쓰노라 10 이는 우리가 다 반드시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 나타나게 되어 각각 선악간에 그 몸으로 행한 것을 따라 받으려 함이라